성경 묻고답하기

제목 도움이 되실지 모르겠습니다 카테고리 | 천주교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질문 믿지 않고 죽었던 형제 자매에게도 전대사를 수여 할수 있나요? |1|  
작성자이정임 쪽지 캡슐 작성일2018-11-26 조회수305 추천수0 신고

예식 미사, 신심 미사, 기원 미사, 죽은 이를 위한 미사


[전례야, 놀자!] “은총이 가득하신 마리아님, 기뻐하소서.”(10월 7일 묵주 기도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 기념일 입당송)

 

 

- 매주 토요일 성모 신심 미사와 성모 성월인 오월의 매일 행사 미사에 ‘성모 신심 미사’가 언제나 허용된 것이 아니라는데 어떻게 해야 합니까?

 

교회는 첫 토요일뿐만 아니라 모든 토요일에도 성모 신심 미사의 거행을 가능하도록 확대하였고(「마리아 공경」, 9항) 성모 성월도 성대하게 지내지만, 모든 토요「일과 5월의 모든 날에 성모 신심 미사를 드릴 수 있게 하지는 않았습니다. 미사 전례문의 선택은 그날 전례일의 등급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전례력』에 실린 〈예식 미사, 신심 미사, 기원 미사와 죽은 이를 위한 미사를 허용 또는 금지하는 시기〉라는 표를 보아야 합니다.(2017 가해 『전례력』 14~15쪽 표와 함께 보시기 바랍니다.)

 

우선 ‘연중 시기 평일’에는 신자들의 필요와 신심을 위하여 성모 신심 미사를 드릴 수 있습니다.(표에서는 ‘기원3 ○’로 표기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부활 시기 평일, 1월 2일 이후의 성탄 시기 평일, 12월 16일까지의 대림 시기 평일, 의무 기념일’에는 본당 주임 사제나 집전 사제가 신중하게 판단하여 성모 신심 미사를 드릴 수 있습니다.(표에서는 ‘기원2 ○ 기원3 ×’로 표기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사순 시기 평일, 성탄 팔일 축제, 12월 17-24일 사이의 대림 시기 평일, 축일, 성탄 연중 시기의 주일’에는 교구 직권자(교구장, 총대리, 대리구장)의 명령이나 허락을 받으면 성모 신심 미사를 드릴 수 있습니다.(표에서는 ‘기원1 ○ 기원2 ×’로 표기되어 있습니다.)

 

한편 ‘부활 팔일 축제, 재의 수요일, 성주간 월·화·수요일, 의무 아닌 대축일, 위령의 날, 파스카 성삼일, 성주간 목요일, 대림 사순 부활 시기의 주일, 의무 대축일’에는 성모 신심 미사 전례문 사용을 금지하였기 때문에(표에서는 ‘기원1 ×’로 표기되어 있습니다.) 그날 미사를 드리며 미사 지향이나 신자들의 기도에서만 표현할 수 있습니다. 이렇듯 일 년을 통하여 주님의 신비를 기리는 전례주년의 흐름을 보존하기 위하여, 전례력에는 특정한 날에 그날 미사가 아닌 예식 미사, 신심 미사, 기원 미사의 허용과 금지에 관하여 규정해 놓았으므로 이 표를 따라 전례문을 선택하면 될 것입니다.

 

[월간빛, 2017년 6월호, 장신호 요한보스코 보좌주교(대구대교구 총대리)]

 

기원미사에 대한 자료

http://maria.catholic.or.kr/dictionary/term/term_search.asp?smethod=keyword&menu=&group=all&keyword=%EA%B8%B0%EC%9B%90%EB%AF%B8%EC%82%AC

 

기원 미사는,

"현재의 「로마 미사 전례서」총지침이 나오기 전까지는 그날의 미사 지향과 일치하지 않으며, 주례자가 자신의 신심을 충족시키기 위해서나 신도들의 염원, 특히 미사 예물을 봉헌한 사람들을 위하여 선택한 모든 미사를 '기원 미사'라 불렀다."라고 전례사전에 나오고 있습니다. 이러한 내용을 근거로 생각해 볼 때에, 기원 미사는 주례자가 자신의 신심을 충족시키기 위해서 거행되는 미사라고 생각할 수 있다면, 신심 미사는 교회에서 공적으로 인정된 미사를 칭한다고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로마예식서 참조

http://maria.catholic.or.kr/dictionary/term/term_search.asp?smethod=keyword&group=all&keyword=%EC%98%88%EC%8B%9D%EC%84%9C

 

기념일은,

1년 중 성모님과 관련된 축일과 기념일은 총 16번 있습니다. 그중 루르드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 기념일은 의무는 아니지만, 성모님 발현 중 처음으로 교회의 전례력에 들어왔습니다. 두 번째는 5월 13일 파티마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 기념일입니다.

 http://pds.catholic.or.kr/pds/bbs_view.asp?num=2&id=168038&PSIZE=10&searchkey=N&searchtext=%EB%B3%B5%EB%90%98%EC%8B%A0+%EB%8F%99%EC%A0%95+%EB%A7%88%EB%A6%AC%EC%95%84+&menu=4801


 

태그 기원미사, 신심미사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