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전날 오늘 다음날

신심 - 복되신 동정 마리아 신심 미사

2018년 10월 2일 화요일

[(백) 수호천사 기념일]

굿뉴스 추천 성가

굿뉴스 추천 성가
입당 성가 293번 보호천사 영성체 성가 152번 오 지극한 신비여
예물준비 성가 211번 주여 나의 몸과 맘 183번 구원을 위한 희생
332번 봉헌 161번 성체를 찬송하세
파견 성가 401번 주를 찬미하여라

수호천사는 사람을 선으로 이끌며 악으로부터 보호하는 천사다. 교회의 전승에 따르면, 주님께서는 누구에게나 천사 한 분을 정해 주시어 그를 지키고 도와주게 하신다. 하느님의 사랑이다. 다음은 수호천사에 관한 『성경』의 표현들이다. “그분께서 당신 천사들에게 명령하시어, 네 모든 길에서 너를 지키게 하시리라”(시편 91〔90〕,11). “저를 모든 불행에서 구해 주신 천사께서는 이 아이들에게 복을 내려 주소서”(창세 48,16). “너희는 이 작은 이들 가운데 하나라도 업신여기지 않도록 주의하여라.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하늘에서 그들의 천사들이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의 얼굴을 늘 보고 있다”(마태 18,10).

입당송

다니 3,58 참조
주님의 모든 천사들아, 주님을 찬미하여라. 영원히 찬송하고 찬양하여라.

본기도

하느님,
놀라우신 섭리로 천사들을 보내시어 저희를 지켜 주시니
저희가 사는 동안 천사들의 보호를 받다가
마침내 천사들과 함께 영원한 기쁨을 누리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

말씀의 초대

주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 앞에 천사를 보내시어, 길에서 그들을 지키고 당신께서 마련한 곳으로 데려가게 하겠다고 하신다(제1독서). 예수님께서는 작은 이들을 업신여기지 말라고 하시며, 그들의 천사들이 하늘에 계신 아버지의 얼굴을 늘 보고 있다고 하신다(복음).

제1독서

<나의 천사가 앞장설 것이다.>

▥ 탈출기의 말씀입니다. 23,20-23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20 “보라, 내가 너희 앞에 천사를 보내어,
길에서 너희를 지키고 내가 마련한 곳으로 너희를 데려가게 하겠다.
21 너희는 그 앞에서 조심하고 그의 말을 들어라.
그가 너희 죄를 용서하지 않으리니, 그를 거역하지 마라.
그는 내 이름을 지니고 있다.
22 너희가 그의 말을 잘 들어 내가 일러 준 것을 모두 실행하면,
나는 너희 원수들을 나의 원수로 삼고,
너희의 적들을 나의 적으로 삼겠다.
23 나의 천사가 앞장서서
너희를 아모리족, 히타이트족, 프리즈족,
가나안족, 히위족, 여부스족이 사는 곳으로 데려갈 것이다.
나는 그들을 멸종시키겠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화답송

시편 91(90),1-2.3-4ㄱㄴ.4ㄷ-6.10-11(◎ 11 참조)
◎ 주님이 당신 천사들에게 명령하시어 네가 가는 모든 길을 지켜 주시리라.
○ 지극히 높으신 분의 보호 아래 사는 이, 전능하신 분의 그늘 안에 머무는 이, 주님께 아뢰어라. “나의 피신처, 나의 산성, 나의 하느님, 나 그분께 의지하네.” ◎
○ 그분은 사냥꾼의 덫에서, 끔찍한 역병에서, 너를 구하여 주시리라. 당신 깃으로 너를 덮어 주시리니, 너는 그분 날개 밑으로 피신하리라. ◎
○ 그분 진실은 방패와 갑옷이라네. 너는 무서워하지 않으리라, 한밤의 공포도, 대낮에 날아드는 화살도, 어둠 속을 떠도는 역병도, 한낮에 창궐하는 괴질도. ◎
○ 너에게는 불행이 다가오지 않고, 네 천막에는 재앙이 얼씬도 못하리라. 그분이 당신 천사들에게 명령하시어, 네가 가는 모든 길을 지켜 주시리라. ◎

복음 환호송

시편 103(102),21
◎ 알렐루야.
○ 주님을 찬미하여라, 주님의 모든 군대들아, 그분 뜻을 따르는 모든 신하들아.
◎ 알렐루야.

복음

<하늘에서 그들의 천사들이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의 얼굴을 늘 보고 있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8,1-5.10
1 그때에 제자들이 예수님께 다가와,
“하늘 나라에서는 누가 가장 큰 사람입니까?” 하고 물었다.
2 그러자 예수님께서 어린이 하나를 불러 그들 가운데에 세우시고 3 이르셨다.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너희가 회개하여 어린이처럼 되지 않으면,
결코 하늘 나라에 들어가지 못한다.
4 그러므로 누구든지 이 어린이처럼 자신을 낮추는 이가
하늘 나라에서 가장 큰 사람이다.
5 또 누구든지 이런 어린이 하나를 내 이름으로 받아들이면
나를 받아들이는 것이다.

10 너희는 이 작은 이들 가운데 하나라도 업신여기지 않도록 주의하여라.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하늘에서 그들의 천사들이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의 얼굴을 늘 보고 있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강론 후 잠시 묵상한다>

예물기도

주님,
주님의 천사들을 공경하며 바치는 이 예물을 받으시고 자비를 베푸시어
저희가 언제나 천사들의 보호로 현세의 모든 위험을 이겨 내고
마침내 영원한 생명을 얻게 하소서.
우리 주 …….

감사송

<천사 감사송 : 천사들이 드러내는 하느님의 영광>

거룩하신 아버지, 전능하시고 영원하신 주 하느님,
언제나 어디서나 아버지께 감사함이
참으로 마땅하고 옳은 일이며 저희 도리요 구원의 길이옵니다.
저희는 아버지께서 창조하신 천사들과 대천사들에게
더없는 사랑과 존경을 드리나이다.
그들은 아버지의 영광과 위엄을 끊임없이 찬미하며
우리 주 그리스도를 통하여
아버지께서 만물 위에 가장 드높으신 분임을 드러내고 있나이다.
그리스도를 통하여 주님 앞에서
천사들의 군대가 영원히 기뻐하며 주님의 위엄을 흠숭하오니
저희도 환호하며 그들과 소리를 모아 주님을 찬미하나이다.

영성체송

시편 138(137),1 참조
저의 하느님, 천사들 앞에서 당신께 찬미 노래 부르나이다.

영성체 후 묵상

<그리스도와 일치를 이루는 가운데 잠시 마음속으로 기도합시다.>

영성체 후 기도

주님,
이 성사로 영원한 생명의 양식을 주시니
천사들의 도움으로
저희가 평화와 구원의 길을 걷게 하소서.
우리 주 …….

오늘의 묵상

“보라, 내가 너희 앞에 천사를 보내어, 길에서 너희를 지키고 내가 마련한 곳으로 너희를 데려가게 하겠다.” 이 탈출기 말씀의 근간은 ‘하느님을 잘 섬기고 거역하지 말라.’는 것에 있습니다. 하느님의 천사는 약속된 하느님의 땅에 이르는 길을 안내하는 존재입니다.
오늘 복음 말씀은 ‘작은 이들을 업신여기지 말라.’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하늘에서 그들의 천사들이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의 얼굴을 늘 보고” 있으므로, 아무리 미약한 사람이라고 하더라도 하느님 대전에는 귀한 존재라는 것입니다. 하느님의 모습을 따라 창조된 우리 모두는 빈부귀천을 떠나 아름다운 영혼을 지니고 있습니다. 보이지 않는 이 아름다움은 가끔 우리가 간과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하느님 앞에 머물 때, 내적 아름다움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외면적인 아름다움보다, 남루한 모습과 고통을 견디어 내는 주름살 속에 담겨 있는 내적 아름다움을 보게 됩니다.
수호천사를 공경하는 기념일에 우리는 하느님 앞에 우리의 기도를 전달해 주고 하늘 나라의 순례 길을 함께 걸어가는 영적 존재를 기억합니다. 우리는 미약한 존재이므로 악마의 유혹에 휘둘리거나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하느님에게서 멀어질 수 있습니다. 우리의 연약함을 아시는 하느님께서는 각 사람에게 수호천사를 보내시어 악과 불행에서 지켜 주도록 배려하십니다. 수호천사들은 우리가 날마다 벌이는 영적 싸움에 승리하는 지혜와 의견을 줍니다. 수호천사에게 우리의 앞길을 비추고 인도하도록 기도하는 신앙인이 되어야 하겠습니다. (류한영 베드로 신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