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을 해주세요.

로그인
닫기
축일 :
구분 :
이름 :
지명 :
마르티알리스(10.13) 기본정보
성인 마르티알리스 (Martial)
성인 기본정보
축일 10월 13일
신분 순교자
활동지역
활동연도 +304년경?

  •    그리스도교 라틴 시인인 프루덴티우스(Prudentius)는 성 파우스투스(Faustus), 야누아리우스(Januarius), 마르티알리스(Martialis) 세 사람을 ‘코르도바의 세 왕관’이라고 노래하였다. 이들은 디오클레티아누스 황제의 그리스도교 박해 때, 에스파냐의 코르도바(Curdoba)에서 그리스도교 신앙을 고백하여 순교하였다.

       세 성인은 그 당시에 매우 잔인한 고문으로 알려진 ‘작은 말’이라는 형틀에서 모진 고문을 받았고, ‘이방신에게 희생을 바칠 때까지’ 고통을 가중시켰다고 한다. 이때 파우스투스는 “우리를 창조하신 하느님은 한 분 뿐이시다”고 외쳤다. 재판관은 그의 코, 귀, 눈을 순서대로 도려내게 하다가 사지를 절단케 하였다. 그래도 이 순교자는 하느님께 감사기도를 바쳤다. 야누아리우스도 같은 방법으로 순교하였으며, 마르티알리스는 이들이 끝까지 항구하도록 기도하였는데, 그는 “예수 그리스도만이 나의 위안일 뿐”이라고 외쳤다. 결국 이 순교자들은 산채로 불에 태워졌다. 그 이후로 에스파냐의 코르도바에서는 화형에 처하는 악습이 사라지게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