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쓰기 느낌 나누기

제목 하느님 감사합니다.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안쓰러운 저희 손자를 위하여.... |17|  
작성자김연회 쪽지 캡슐 작성일2017-03-19 조회수992 추천수2 반대(0)

찬미 예수님 우울증으로 한동안 힘들었다가 마침내 다섯번째 성서쓰기를 마칩니다. 주님의 보살핌이 없었다면 제 나이 72세에 불가능한 일이었을 것입니다. 하느님 감사합니다. 용기를 내어 다시 여섯번째 쓰기를 시작하렵니다. 응원해 주세요.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