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쓰기 느낌 나누기

제목 성경쓰기 할 때 함께 하시는 성령님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성경쓰기 오류 관련입니다. |2|  
작성자신희순 쪽지 캡슐 작성일2016-10-26 조회수1,257 추천수5 반대(0)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매일 "매일 성경쓰기"와 "개인 성경쓰기" 를  합니다.

처음 성경을 쓸 때에는 들었던 말씀을 다시 기억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이 기억이 많아지자  교리 봉사할 때 유익했습니다.

그 다음엔 말씀 하나 하나에 제가 했던 생각, 말, 행동 등을 비추어 보며

새로고침하여  내 의식(뇌)에 저장하는 것이 좋았습니다.

지금은 성경을 쓸 때, 새로고침하여 감사와 행복이라는 제목으로 저장해 놓았던 기억들이

떠올라 저절로 행복해집니다.    

아! 이것이 글자와 글자 사이에 숨어 있는 행복, 기쁨이였구나.

그러므로 빨리, 서둘러서 진도 빼기할 이유가 없고,

더구나 몇 차째 쓰는 중이라는 걸 아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이 시간만큼은 행복감에 젖어 나 아닌 다른 이들도 이렇게 행복했으면 하고

얼른 세상에 행복감을 옮기는 것이 중요합니다.  

하여 성경쓰기는 나 자신을 봉헌하고,

나 아닌 다른 것들 덕분에 내가 살아가니 감사와 행복감을 많이

내 보내는 시간이어야 합니다.

이것이 가능한 것은 성경쓰기를 할 때에 진리의 성령님도 같이 계시기 때문입니다.

성령의 고유한 이름은 사랑입니다.

사랑은 나는 물론 나 아닌 다른 것들도 함께 성장하고, 빛이 날 수 있도록 돕는 것입니다.

그러니까 성경쓰기는 단순히 자판을 두들겨 빈 공간 채우기가 아닙니다.

참으로 하느님께 선택 받은 사람들이 각자 보이지 않는 공간에서

세상을 향해 '생명의 빛' 을 내 주고 있는 소중한 활동인 것입니다.

따라서 "개인 성경쓰기"와 함께 "매일 성경쓰기" 로 공동체 식사도 꼭 챙겨 먹읍시다. ^^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