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우리들의 묵상/체험

제목 나, 자신에서 벗어나라! 얽매이지 않으면 평화로워진다.
이전글 빠다킹 신부와 새벽을 열며(2020.07.14)  
다음글 너희가 하느님이다.  
작성자김중애 쪽지 캡슐 작성일2020-07-14 조회수726 추천수2 반대(0) 신고

, 자신에서 벗어나라!

얽매이지 않으면 평화로워진다.

(하루를 살아도 행복하게)

상처 받을 것이 두려워

사랑하지 못하고 계획대로

되지 않을 것이 두려워

오늘을 시작하지 못한다면!

나만을 생각하는 이기적인 것에

온통 사로잡혀 있는 것이 아닐까?

나를 잊는다는 것은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축복이다.

그것은 행복으로 가는 왕도이다.

자신을 잊는 사람만이 순수한

존재의 기쁨을 맛볼 수 있고

쾌감을 느낄 수 있다.

화를 내지 않고

하루를 보낼 수 있을지는

오로지 당신에게 달려 있다.

자신에 대하여 기뻐한다는 것은

이 창조한 나의 모습 그대로를

감사하는 마음으로 받아들이는 것이다.

화를 내면 에너지가 소모된다.

분노는 다른 사람으로 하여금 우리를

마음대로 다룰 수 있는 힘을 준다.

"하루를 살아도 행복하게"

-안젤름 그륀 신부 지음-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