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우리들의 묵상/체험

제목 하느님의 말씀을 사람의 말로 받으면 카파르나움이 된다 (마태11,5. 20-24)
이전글 ★ 회개하지 않는다면 너희는 멸망하리라 (아들들아, 용기를 내어라 / 가톨릭출판사) |1|  
다음글 ※ 매일복음 묵상- 송영진 모세 신부-(† 성 보나벤투라 주교 학자 기념일)『하느님 아버지 ... |2|  
작성자김종업 쪽지 캡슐 작성일2020-07-14 조회수807 추천수0 반대(0) 신고

 

   

2020년 7월 14일 연중 제15주간 화요일

하느님의 말씀을 사람의 말로 받으면 카파르나움이 된다

(마태11,5. 20-24)

눈먼 이들이 보고 다리저는 이들이 제대로 걸으며나병 환자들이 깨끗해지고 귀먹은 이들이 들으며죽은 이들이 되살아나고 가난한 이들이 복음을 듣는다.

위에 여섯(육체-)의 질병은 하늘()의 복음을 들음으로 치유(용서)되는 것임을 예고하신 것.


20 그때에 예수님께서 당신이 기적을 가장 많이 일으키신 고을들을 꾸짖기 시작하셨다그들이 회개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기적으로는 말씀의 뜻을 깨닫지 못하니 회개도 못하는 것그러나 성경 여러 곳에서 사람들이 예수님을 믿었다고 한다.


(요한2,23-24) 23 파스카 축제 때에 예수님께서 예루살렘에 계시는 동안많은 사람이 그분께서 일으키신 표징들을 보고 그분의 이름을 믿었다. 24 그러나 예수님께서는 그들을 신뢰하지 않으셨다그분께서 모든 사람을 다 알고 계셨기 때문이다.

그들의 속마음속셈을 아시는 것말씀으로 하느님의 뜻을 깨달아 아는 것이 아니라 자신들의 뜻을 위해자신의 원함을 위해 말씀을 믿는 그 속셈을 아신 것.


21 “불행하여라너 코라진아불행하여라너 벳사이다야너희에게 일어난 기적들이 티로와 시돈에서 일어났더라면그들은 벌써 자루옷을 입고 재를 뒤집어쓰고 회개하였을 것이다. 22 그러니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심판 날에는 티로와 시돈이 너희보다 견디기 쉬울 것이다. 23ㄱ 그리고 너 카파르나움아네가 하늘까지 오를 성싶으냐저승까지 떨어질 것이다.

카파르나움(나를 위한 고을성전). 그래서 자신이 드리는 제사곧 자신의 열심희생 그 의로움의 성전(신앙)

그 자기 의로움으로 하늘에 오르려는 이는 저승까지 떨어질 것이라는 말씀.

하느님나라는 예수님의 십자가그 의로움으로 들어가는 곳.

카파르나움은 예수님께서 가장 먼저 하느님나라가 왔다고 선포하신 곳이며(마태4,13~) 예수님께서 계신 곳에 병자가 없었는데 말씀으로 병자를 치유한 곳이며(마태8,5~) 더러운 영을 예수님 당신의 말씀으로 쫓아내신 곳이며(마르1,26) 중풍병자에게 너는 죄를 용서받았다하시며 그 용서의 권한(말씀)이 당신께 있음을 보여주신 곳이다.(마르2,9)

그런데도 믿지 않으니~

23너에게 일어난 기적들이 소돔에서 일어났더라면그 고을은 오늘까지 남아 있을 것이다. 24 그러니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심판 날에는 소돔 땅이 너보다 견디기 쉬울 것이다.”


*오늘 독서

아람(아시리아)과 북 이스라엘이 남 유다를 침공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임금과 백성들의 마음이 나무들이 바람 앞에 떨 듯 떨자하느님께서 이사야를 통해~

(이사7,4-9) 4 ‘진정하고 안심 하여라두려워하지 마라르친과 아람그리고 르말야의 아들이 격분을 터뜨린다 하여도 이 둘은 타고 남아 연기만 나는 장작 끄트머리에 지나지 않으니 네 마음이 약해지는 일이 없도록 하여라.

나무가 흔들릴 만큼 큰 두려움에 쌓인 이들에게 주신 말씀이다그 말씀은 에서 를 창조하신 전지전능의 말씀이심을 놓치지 말아야 한다.

아람의 우두머리는 다마스쿠스요 다마스쿠스의 우두머리는 르친이기 때문이다이제 예순다섯 해만 있으면 에프라임은 무너져 한 민족으로 남아 있지 못하리라. 9 에프라임의 우두머리는 사마리아요 사마리아의 우두머리는 르말야의 아들이기 때문이다너희가 믿지 않으면 정녕 서 있지 못하리라.

그들의 우두머리는 인간이요 우상일 뿐이나 남 유다의 우두머리는 전능하신 약속의 하느님이시기에 두려워하지 않고 안심할 수 있는 것.

하느님을 믿는다는 것은그분의 말씀약속을 의지하는 것이다.

내가 드리는 제사매일 드리는 기도의 나를 의지하는 것이 아니라 하느님의 말씀(약속)을 의지하는 것이 믿음이다.


(히브11,1) 1 믿음은 우리가 바라는 것들의 보증이며 보이지 않는 실체들의 확증입니다.

보이지 않는 하느님의 뜻구원의 약속그 말씀을 의지하는 것이 믿음인 것그 보이지 않는 것을 바라는 것이 믿음인 것내가 원하는 것곧 보이는 것을 바라는 것은 신앙이 아닌 것이다.


(로마8,24-26) 24 사실 우리는 희망으로 구원을 받았습니다보이는 것을 희망하는 것은 희망이 아닙니다보이는 것을 누가 희망합니까? 25 우리는 보이지 않는 것을 희망하기에 인내심을 가지고 기다립니다.

= *인내(휘포모네)- 경험이라는 뜻이 포함된 *견딤그 인내견딤을 위해 성령의 도우심을 의지해야 하는 것,

26 이와 같이성령께서도 나약한 우리를 도와주십니다우리는 올바른 방식으로 기도할 줄 모르지만성령께서 몸소 말로 다할 수 없이 탄식하시며 우리를 대신하여 간구해 주십니다.

천주의 성령님이제와 저희 죽을 때 저희 죄인들을 위해 간구해 주소서~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