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우리들의 묵상/체험

제목 세 번째 쇄신에서는 우선 땅이 정화되고 현 세대의 대부분이 멸한다. - 예수님 말씀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 요셉 신부님의 매일 복음 묵상 - 자신을 높이 올려줄 사람만 가까이 하라 |3|  
작성자한영구 쪽지 캡슐 작성일2019-12-04 조회수193 추천수0 반대(0) 신고

세 번째 쇄신에서는 우선 땅이 정화되고 현 세대의 대부분이 멸한다. - 예수님 말씀

 

 

천상의 책 제12801919129

 

 

7. 첫 번째 이천년이 지난 후에는 홍수로 세상을 정화하였고,

 

두 번째 이천년이 지난 후에는 내가 세상에 와서 나의 인성을

 

드러냄으로써 그렇게 하였다. 나의 인성으로부터 나의 신성이

 

마치 수많은 틈새를 통과하는 빛처럼 빛나고 있었다.

 

 

8. 그로부터 이천년 동안 선한 사람들과 성인들은 내 인성의 열매들로

 

살았고, 내 신성은 아주 조금밖에 누리지 못했다. 이제 세 번째 이천년

 

이 끝나가고 있으니, 세 번째 쇄신이 있을 것이다. 이런 이유로 혼란이

 

전반적으로 퍼져 있거니와 이는 이 세 번째 쇄신에 대한 준비일 따름이다.

 

 

9. 두 번째 쇄신에서 나는 내 인성이 행한 일과 겪은 고난을 나타내

 

보이면서 내 신성이 행한 일에 대해서는 별로 나타내지 않았지만,

 

이제 세 번째 쇄신에서는 우선 땅이 정화되고 현 세대의 대부분이

 

멸한 (the earth will be purged and a great part of the

current generation destroyed,)다음 내가 피조물에게 한층 더

관대해질 것이고, 나의 신성이 나의 인성 안에서 행한 일을 드러냄으로써

이 쇄신을 완성할 작정이다.

 

매일 미사 20191110

 

복음

루가복음 20, 27- 40 <하느님은 죽은 이들의 하느님이 아니라 산 이들의 하느님이시다.>

34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이 세상 사람들은 장가도 들고 시집도 간다.

35 그러나 저세상에 참여하고

또 죽은 이들의 부활에 참여할 자격이 있다고 판단 받는 이들은

더 이상 장가드는 일도 시집가는 일도 없을 것이다.

36 천사들과 같아져서 더 이상 죽는 일도 없다.

그들은 또한 부활에 동참하여 하느님의 자녀가 된다.

(but those who are deemed worthy to attain to the coming age

and to the resurrection of the dead

neither marry nor are given in marriage.

They can no longer die,

for they are like angels;

and they are the children of God

because they are the ones who will rise.

That the dead will rise)

37 그리고 죽은 이들이 되살아난다는 사실은,

모세도 떨기나무 대목에서 주님은 아브라함의 하느님,

이사악의 하느님, 야곱의 하느님이라는 말로 이미 밝혀 주었다.

38 그분은 죽은 이들의 하느님이 아니라 산 이들의 하느님이시다.

사실 하느님께는 모든 사람이 살아 있는 것이다.”

 

매일 미사 20191115

 

복음<그날에 사람의 아들이 나타날 것이다.>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7,26-37

34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그날 밤에 두 사람이 한 침상에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35 두 여자가 함께 맷돌질을 하고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매일 미사 20191129

복음

루가 복음 21,29-33 <너희는 이러한 일들이 일어나는 것을 보거든 하느님의 나라가 가까이 온 줄 알아라.>

32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이 세대가 지나기 전에 모든 일이 일어날 것이다.

33 하늘과 땅은 사라질지라도 내 말은 결코 사라지지 않을 것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매일 미사 2019121

 

복음 <너희는 준비하고 깨어 있어라.>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24,37-44

그때에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37 “노아 때처럼 사람의 아들의 재림도 그러할 것이다.

38 홍수 이전 시대에 사람들은 노아가 방주에 들어가는 날까지

먹고 마시고 장가들고 시집가고 하면서,

39 홍수가 닥쳐 모두 휩쓸어 갈 때까지 아무것도 모르고 있었다.

사람의 아들의 재림도 그러할 것이다.

40 그때에 두 사람이 들에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41 두 여자가 맷돌질을 하고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42 그러니 깨어 있어라. 너희의 주인이 어느 날에 올지 너희가 모르기 때문이다.

43 이것을 명심하여라. 도둑이 밤 몇 시에 올지 집주인이 알면,

깨어 있으면서 도둑이 자기 집을 뚫고 들어오도록 내버려 두지 않을 것이다.

44 그러니 너희도 준비하고 있어라.

너희가 생각하지도 않은 때에 사람의 아들이 올 것이기 때문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블로그 주인의 해설

 

1. 이 세대, 현 세대는 남녀가 결혼하여 사는 세대를 말씀하시는 것이라고 봅니다. 아담과 하와가 선악과를 따먹은 후부터 결혼을 하였으므로 6천년이나 지속되어 오고 있습니다.

정화와 대 환난의 때(성모님 말씀)가 지나면 예수님이 재림하시어 사도신경의 산 이와 죽은 이를 심판하는 공심판을 하십니다.


2.이때에 죽은 이들의 부활에 참여할 자격이 있다고 판단 받는 이들은 더 이상 장가드는 일도 시집가는 일도 없을 것이다. 라고 말씀하셨습니다. 하늘나라 천사처럼 혼자 사는 것입니다. 구원받고 성화되어 이 지상낙원에서 영혼과 육신이 영원한 생명을 누리며 혼자 사는 것입니다.

루가 복음 2034 그날 밤에 두 사람이 한 침상에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35 두 여자가 함께 맷돌질을 하고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마태오 복음 24장 40 그때에 두 사람이 들에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41 두 여자가 맷돌질을 하고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두 사람 중에 하나는 버려둔다. 는 한 사람만 부활시킨다는 뜻일 것입니다.


3. 그러나 가장 최근에 말씀하신 천상의 책의 내용을 보면 대부분을 멸할 것이라고 말씀하십니다.

지금 인구가 70억입니다. 죽어서 지옥에 간 사람이 대부분이고 그들은 부활에서 제외됩니다. 이미 구원받아 연옥과 하늘나라에 있는 영혼은 부활할 것입니다. ‘현 세대의 대부분이 멸한다.’ 에는, 지옥에 있는 영혼이 멸하고, 산 이의 대부분이 심판 때에 지옥에 간다면 역시 그 영혼이 멸하는 것입니다. ‘부활의 희망 속에 고이 잠든 교우들과 -정화와 대 환난 때에 떼죽음으로- 세상을 떠난 다른 이들도 부활의 대상으로 선택되어 영혼과 육신이 부활할 수 있습니다. 영혼과 육신이 부활한 사람들을 성화시키시어 영원한 생명을 주십니다. 예수님께서 산이 와 죽은 이를 심판하시는 것이므로,  심판을 앞둔 지금, 산 이들에게 백방으로 자비를 베풀어 주시어 구원시키시려고 합니다. 그러므로 지금이 자비의 때입니다. 자기의 죄를 알아 깨달아 고해성사를 반드시 하여야 합니다. 죄의 용서를 받아야 합니다. 많은 사람이 모르고 교만의 죄를  집니다. 이 죄를 고해성사를 하여야 합니다.

 

부활의 희망 속에 고이 잠든 교우들해설

 

천상의 책 201419261022

 

2. ‘내 피앗의 나라는 모든 선과 모든 기적과 더없이 놀라운 것들을 다 지니고 있다. 게다가 그 모든 것을 합친 것보다 훨씬 더 많은 것을 지니고 있다. 또 소경의 눈을 뜨게 하고, 절름발이를 똑바로 걷게 하고, 병자를 치유하고, 죽은 사람을 되살리는 것 등을 의미하는 것이 기적이라면, 내 뜻의 나라는 예방책인 양식을 가지고 있어서 이 나라 안에 들어오는 사람은 소경이나 절름발이나 병자가 될 위험이 없다.

 

3. 그런 영혼 안에서는 죽음도 더 이상 힘이 없기 마련이다. 죽음이 육신을 이긴다고 해도 그것은 죽음이 아니라 하나의 통과 절차일 뿐이다. 그는 육신의 분해를 초래한 타락한 인간 의지와 죄라는 양식을 먹지 않고, 예방책인 내 뜻의 양식만 먹기 때문에, 육신의 무덤에 차분히 누워 모든 이가 부활할 날을 기다리게 된다. 제 아무리 힘센 자라도 공포를 느낄 만큼 끔찍한 육신의 분해 내지 부패를 겪지 않는 것이다.

 

4. 너는 어느 것이 더 큰 기적이라고 생각하느냐? 가엾은 소경의 눈을 뜨게 하고 절름발이를 똑바로 걷게 하며 병자를 치유해 주는 것이냐, 아니면 예방책을 가지고 있어서 결코 시력을 잃지 않게 하고 언제나 똑바로 걷게 하며 항상 건강을 유지하게 하는 것이냐? 나는 예방적인 기적이 불행이 닥친 이후의 기적보다 더 큰 기적이라고 생각한다.

 해설

사도신경의 마지막 구절죄의 용서와 육신의 부활을 믿으며 영원한 삶을 믿나이다.’를 확고하게 믿는 사람은, 미사통상문 기도 의전구’ “부활의 희망 속에 고이 잠든 교우들에 해당합니다.

하느님은 불가능이 없으시므로 하느님 말씀을 무조건이라도 믿는 것이,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신 하느님의 길을 걷는 현명한 발걸음입니다. 그러나 인간은 이성(理性 reason)으로 생각하는 오랜 습관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위 말씀은 하느님의 말씀이므로 이 말씀을 깊이 묵상하면, 하느님이 인간의 영혼에게 주시는 능력인 지성(知性 intelligence)으로 생각하게 하여주십니다.(19.19. 1926.5.10.) 그러면 확고하게 믿어지게 됩니다. 사도신경의 믿음은 이성의 믿음이 아니고 이 지성의 믿음이 되어야합니다.

지성은 하느님과 연결이 이루어지는 소통의 길이므로 하느님 뜻 안에서 사는 사람이 되어 하느님과 소통할 수 있게 됩니다.‘지고한 피앗의 나라에서 살려면 하느님 뜻 안에서 사는 사람이 되어야합니다.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고해성사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