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우리들의 묵상/체험

제목 안심하십시오.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엘리사의 매일말씀여행(요한 12,1-11/2020.04.06/성주간 월요일)  
작성자김중애 쪽지 캡슐 작성일2020-03-26 조회수238 추천수1 반대(0) 신고

 

 

안심하십시오.
주님께서는 당신이 사랑으로
 언제나 그들을 주의 깊게
보살피심을 보여 주시려고 제자들에게
시련을 허락하셨습니다.
주님은 우리가 당신을 열망하고
생각하고 의지하고 신뢰하고
도움을 청하게 하시려고
여러 형태의 고통을 허락하십니다.
바람과 파도가 아무리 거세게
몰아쳐도 우리는 용기를 잃지 말고
더 더욱 하느님을 섬기려고
노력하고 두려움 없이 난관을
헤쳐 나가야 합니다.
주님께서는 이 모든 것을 보시고
알고 계시며 그분 자신의 때를 기다립니다.
때가 되면 그분은 그 시련의 바다 위를
걸어서라도 오십니다.
"새벽 네 시쯤 되어 예수께서
물 위을 걸어서 제자들에게 오셨다.
 예수께서 물 위를 걸어오시는 것을
본 제자들은 겁에 질려 엉겹결에
'유령이다' 하며 소리를 질렀다.
예수께서 제자들을 향하여
'나다. 안심하여라. 겁낼 것없다!'
하고 말씀하셨다."(마태14,25-27)
우리가 때때로 괴로움 속에서
비명을 지를때면 주님께서는
우리 마음에 대답해 주십니다.
주님은 우리에게 당신을 감추시는
시련이 절정에 이르렀을 때 오셔서
 "나다. 안심하여라.겁낼 것 없다."
하고 말씀해 주십니다.
- 하느님께 신뢰 중에서-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