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우리들의 묵상/체험

제목 아버지의 나라가 오소서!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빠다킹 신부와 새벽을 열며(2020.03.24)  
작성자김명준 쪽지 캡슐 작성일2020-02-10 조회수280 추천수2 반대(0) 신고

<하늘 길 기도 (2221) ‘20.2.10. 월.>


빛으로 오신 주님,

하느님의 뜻 안에서 기도드리오니
저희가 매 순간 조금이라도 더 나아지는 새사람 되어 마침내 하나 되게 해 주소서.

아멘

***


<오늘의 말씀>


그리하여 마을이든 고을이든 촌락이든 예수님께서 들어가기만 하시면, 

장터에 병자들을 데려다 놓고 그 옷자락 술에 그들이 손이라도 대게 해 주십사고 청하였다. 

과연 그것에 손을 댄 사람마다 구원을 받았다. (마르 6,56)

*** 


속지 않도록 조심하고 네 어리석음 때문에 비천하게 되지 않도록 하여라. (집회 13,8)


이미지: 그림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