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우리들의 묵상/체험

제목 ★ [고해성사] 음란의 죄에 꼭 따라다니는 벙어리 마귀 (1)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 매일복음 묵상- 송영진 모세 신부-(† 성 마티아 사도 축일)『내 사랑 안에 머물러라』 |2|  
작성자장병찬 쪽지 캡슐 작성일2020-02-06 조회수456 추천수0 반대(0) 신고

거룩하시도다. 거룩하시도다. 거룩하시도다. 주 우리 하느님 찬미받으소서. 하늘 높은 곳에는 하느님께 영광. 내 영혼아, 주님을 찬미하여라! 지극히 거룩하시고 만군의 왕이시며 살아 계신 자비의 하느님, 오늘도 저에게 생명을 주셔서 감사하며 주님의 구속사업의 도구가 되게하시고 평온한 죽음을 맞게하소서. 원죄없이 잉태되신 성모 마리아여!

*~*~*~*~*~*~*~*~*~*~*~*~*~*~*~*~*~*~*~*~*~*

[ 온 세상과 모든 가정에 주님의 은총이 넘치기를 기도드립니다 ] 

[ 긴 고해를 하시는 분들은 명동성당의 상설고해소를 방문하세요 ]



[음란의 죄에 꼭 따라다니는 벙어리 마귀] (1)



음란의 죄에 꼭 따라다니는 벙어리 마귀
벙어리 마귀, 무언(無言)의 마귀란 것은 곧 음란함의 마귀, 사음의 마귀를 가리킨다. 예수님께서는 친히 복음서에서 말씀하셨다.

사음죄(邪淫罪)란 무엇인가? 하느님의 제6계 (간음하지 마라)와 제9계 (남의 아내를 탐내지 마라)가 금하는 모든 죄를 말한다.
음란함은 매우 큰 죄로서 하느님이나 사람 앞에서 가장 추잡하고도 가증스런 죄악이다. 이 죄를 범한 사람은 짐승의 세계로 떨어져도 시원치 않다. 이 죄는 다른 많은 죄를 덩달아 범하게 하는 원인이 되어, 현재나 미래의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벌을 받는다.

성서는 이 음란의 죄는 가장 추하고 더러운 것이라고 말했다. 이것은 극도로 악한 범죄요, 가장 싫고 꺼리는 행위이므로 들먹이기조차 거북한 추잡하고도 무서운 죄악이다. 성 바오로 사도께서도 이런 죄를 범한 사람은 하늘나라에 들지 못한다고 분명하게 말했다. 교부들도 이구동성으로 지옥으로 제일 많이 떨어지는 영혼은 사음죄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것은 사실이다. 성 아우구스티노는 말하기를 마귀는 교만으로 지옥에 떨어졌고, 사람은 사음으로 지옥을 채운다고 했다. 성 알퐁소는 지옥에 빠지는 신자는 대개 사음죄 때문이요, 적어도 사음죄 아니고는 지옥에 빠지는 사람이 없다고 극단적으로 말했다.

어째서 그러할까? 중요한 두 가지 이유가 있다. 첫째는 음란함의 죄는 매우 범하기 쉬운 죄요, 둘째는 이 죄는 매우 고치기 어렵기 때문이다.
왜 범하기 쉬운가 하면 사음이 죄가 되는 불결한 행위일 뿐 아니라 그 극단에 이르고 말기 때문이다. 그래서 나쁜 눈짓, 고약한 책, 추잡한 노래, 더러운 몸짓, 악한 이야기, 방탕한 교제와 연애뿐 아니라 마음으로 즐기는 것까지 모두 사음죄가 된다.

그렇다면 어째서 이 죄는 고치기 어려운가? 이 죄를 한번 범하게 되면 자연히 계속해서 범할 쾌락에 빠지게 되고, 그 횟수가 거듭될수록 고칠래야 고치기 어려운 관습의 사슬로 스스로 자기 몸을 묶고 말기 때문이다. 이런 죄로 떨어지는 사람이야말로 불행하다!

그런데 고해가 어째서 이 무서운 사슬을 끊는 데 효력이 없을까?
그 고해가 바른 고해였다면 매우 강력한 무기가 되겠지만 바로 여기에 벙어리 마귀가 발동하기 때문이다. 이 마귀는 앞에서도 말했지만 그 사람의 입을 막고 죄를 고하지 못하도록 방해한다. 죄를 바로 고해하면 의심 없이 사함을 받고, 또한 음란의 악한 야욕을 차츰 눌러 이길 수가 있다. 왜냐하면 고해는 악한 야욕보다 강하기 때문이다. 무언의 마귀는 어둠을 좋아한다. 그러나 고해는 빛을 가져오고, 이 빛으로 마귀를 쫓으며 죄인의 마음의 눈을 밝혀 죄가 얼마나 더럽고 고약한 것인가를 알게 해준다.

마귀는 있는 힘을 다하여 바른 고해를 못하도록 노력한다. 그래서 이 꾐에 걸려든 사람은 대개 모고해를 하기 시작하고, 한번 모고해를 하면 그 다음은 계속해서 모고해, 모령성체까지 하게 된다. 하느님은 이런 죄인을 아주 버리시지는 않지만, 음란함의 죄의 버릇이 든 사람은 스스로 하느님을 멀리하고, 하느님을 생각지도 않으려 하고, 점점 죄가 깊어지면 하느님을 업신여기는 지경에까지 이르게 된다. 그래서 사음은 참혹한 죽음의 어머니라고 불리운다.


(영혼의 聖藥 / 가톨릭출판사)

 

 *~*~*~*~*~*~*~*~*~*~*~*~*~*~*~*~*~*~*~*~*

“거룩한 연옥 영혼들과 하느님을 모르는 사람들과 하느님을 반대하는 사람들과 다른 신들을 믿는 사람들과 쉬는 교우들을 위해서” 라는 지향을 미사에 참례때 혹은 기도하면서 붙이면 매우 큰 선행과 보속을 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성인의 통공 교리를 생활화 한다면 지상에서 행할 수 있는 선행이 엄청나게 많습니다.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아버지 하느님과 예수님과 성령께 찬미와 흠숭을, 하느님의 어머니이신 마리아와 성가정의 수호자이신 요셉께 사랑을!

 

http://예수.kr ,  http://마리아.한국)

 


자비의 예수님, 양점상 마리아와 장한상 요셉과 장가브리엘과 모든 거룩한 연옥영혼에게 구원의 은총 속에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교회와 교황님과 사제와 수도자와 온 세상의 모든 이들과 태아에게도 은총과 자비를 베푸소서. 온 세상과 우리 나라에도 사랑과 평화와 축복이 가득하게 이끌어주소서. 성모 마리아님과 배필이신 성 요셉과 성인의 통공 안의 모든 가족들은 하느님께 빌어주소서. 이 모든 것을 우리 주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삼위일체이신 하느님, 돌아가신 양점상 마리아와 장한상 요셉과 장가브리엘에게 자비를 베푸시어 천국에서 영원한 안식을 누리게 하소서. 주님의 어머니이신 마리아여, 양점상 마리아와 장한상 요셉과 장가브리엘를 위해 하느님께 자비를 빌어주소서. 아멘.


하는 일마다 잘되리라 (시편1,3)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