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우리들의 묵상/체험

제목 요동치는 감정의 파도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정화의 자리  
작성자김중애 쪽지 캡슐 작성일2020-02-03 조회수366 추천수1 반대(0) 신고

 

 

요동치는 감정의 파도

감정적인 생활과 영적인 생활은
그 원동력이 각기 다르다.
감정적인 생활의 감정기복은

 과거나, 현재에,
나를 에워싸고 있는 내용들로,

 큰 영향을 받는다.

오래 전에 일어났던 어떤 것 때문에
혹은 지금 일어나고 있는 그 무엇 때문에
행복하거나 슬프고,
화가 나거나 따분하고,
흥분되거나 우울하고,
사랑스러운 기분이나,

 애틋한 기분,

 미움에 찬 기분이나,

 복수심에 가득 찬 기분 등을

느끼게 된다는 것이다.
그러나 내 안에서 움직이시는

하느님의 성령께 얼마만큼

주의를 기울이고,

 그에 순명하느냐의 여부에 따라
우리 영적인 생활의 기복은 좌우된다.
내 안에서 살아 움직이시는 성령께

 주의를 기울여 그분의 음성을

잘 듣지 않는다면 우리는

금방 요동치는 감정의 파도에

휩쓸릴 수밖에 없게 된다.
-헨리 나우웬-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