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앨범

구분 성인명     축일 신분 지역명 검색
앵베르 라우렌시오(9.20)

앵베르 라우렌시오(9.20)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진/그림] [자료실] 인쇄

성인명, 축일, 성인구분, 신분, 활동지역, 활동연도, 같은이름 목록
성인명 앵베르 라우렌시오 (Imbert Lawrence)
축일 9월 20일
성인구분 성인
신분 주교, 순교자
활동지역 한국(Korea)
활동연도 1796-1839년
같은이름 라우렌시우스, 라우렌티오, 라우렌티우스, 로렌스, 로렌조, 범세형
성인자료실
제목 103위 순교 성인화(성 앵베르 라우렌시오)
다음글 79위 복자화(성 앵베르 라우렌시오)
이전글 한국의 파리 외방전교회 12명의 순교자들(성 앵베르 라우렌시오)
작성자주호식 쪽지 캡슐 작성일2010-07-17 조회수174 추천수0 첨부파일수5

103위순교성인화_문학진작.jpg

한국순교성인103위.jpg

103위 한국 순교 성인화_문학진 작.jpg

혜화동성당_103위순교성인화_SH108390.jpg

혜화동성당_103위순교성인화_SH108388.jpg

문학진 작, 103위 순교 성인화

  

  

1976년 9월 당시 박희봉(이시도로) 주임신부는 문학진 (토마스)교수에게 '103위 순교복자성화'를 의뢰하였다. 작가는 10개월에 걸쳐 전례, 역사, 복식 등 전문가(오기선 신부, 유홍렬 박사, 석주선 선생) 등의 폭넓은 자문과 한국적 주체성을 살려 한 분 한 분의 표정을 특색있게 나타냈다.

  

시대와 신분이 각각 다른 순교자들이 평등한 위치에서 천국의 개선을 기다리며 기쁨에 가득차 있는 모습은 보는 이로 하여금, 평화와 감동을 안겨준다. 배경의 산세는 아름다운 도봉산의 일부로서 향토 내음을 살짝 풍기고 있다. 이 성화는 1977년 7월 15일, 김수환 추기경의 제막과 축성으로 그 모습을 드러내게 되었다. 그후, 1984년 5월 6일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에 의해 '103위 순교복자' 모두 성인품에 오르게 되었다. 이 작품이 여의도 103위 시성식장에 나들이 다녀옴으로써 화면 곳곳에 박락현상이 생긴 것을 8월 문학진 화백이 직접 방문하여 전면적으로 화면 보수를 하였다.

  

제작과정에서 순교복자들의 배치를 대성당의 '79위 복자 성화도'(1926년, 프랑스인 쥬스타니안 제작)를 참조하였으나 대부이신 박갑성 교수(당시 서강대 재직)께서 "외국인이 중앙에 있으면 주체성이 좀 부족해 보인다."고 하신 의견을 받아들여, 중앙의 외국인 자리에 김대건 신부를 모시고 김대건 신부의 자리에는 외국인을 옮겨놓게 되었다. 당시 이는 '쿠테타'라고 표현될 정도로 큰 사건이었고 한국 천주교회가 자생적인 것처럼, 성미술에 있어서도 주체성을 찾으려고 노력한 하나의 큰 결실이었다. [혜화동 성당 홈페이지에서]

  

아래 사진 두 장은 2011년 11월에 찍은 것입니다.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Total 0 ]
등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