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사적지 자료실

교구 성지명     지역명     내용 검색

원주교구 > 풍수원 성당

성인명, 축일, 성인구분, 신분, 활동지역, 활동연도, 같은이름 목록
간략설명 숨어 신앙을 유지한 산골에 세워진 강원도 첫 번째 성당
지번주소 강원도 횡성군 서원면 유현리 1097 
도로주소 강원도 횡성군 서원면 경강로유현1길 30
전화번호 (033)342-0035
팩스번호 (033)343-5694
홈페이지 http://www.pungsuwon.org
문화정보 강원도 유형문화재 제69호(성당), 근대문화유산 등록문화재 제163호(구 사제관)
성지와 사적지 게시판
제목 한국교회사연구소, 풍수원에서 온 편지 출판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죽음의 문, 광희문성지와 순교자들 이야기
작성자주호식 쪽지 캡슐 작성일2019-10-09 조회수20 추천수0

[새 책] 「풍수원에서 온 편지」

 

 

정규하 신부 지음/김상균 신부 옮김/294쪽/2만 원/한국교회사연구소

 

강원도 최초의 본당이자 한국인이 건축한 최초의 서양식 성당인 풍수원성당. 47년 온 사제생활을 풍수원본당에 쏟아 부은 고(故) 정규하 신부(1863~1943)의 서한집이 출판됐다.

 

「풍수원에서 온 편지」는 정 신부가 1896~1929년 당시 교구장인 뮈텔 주교와 드브레 주교에게 보낸 114편의 서한과 역사적 사진들을 엮은 책이다. 한국교회사연구소 고문서고 담당 김상균 신부가 라틴어로 된 서한을 번역했다.

 

서한에는 본당은 물론이고 공소의 신자들까지도 두루 챙기던 정 신부의 세심함과 연민이 담겨 있다. 또 서한 곳곳에는 홍수·가뭄을 함께 걱정하고, 일본 순사에게 공소를 빼앗긴 일, 의병들의 상황, 그 시대 서민들이 겪은 어려움과 고통 등 정 신부의 눈으로 본 당시의 시대상이 그대로 배어 있다.

 

책은 역사적 가치가 높은 사진 자료들도 함께 실었다. 1893년 페낭에서 돌아온 신학생, 풍수원성당과 사제관의 신축 사진, 96년째 이어지고 있는 성체거동의 초기 모습 등 한국교회사연구소가 소장한 사진들은 물론, 원주교구 문화영성연구소가 소장한 정규하 신부의 유물 사진도 다양하게 수록됐다.

 

[가톨릭신문, 2019년 10월 6일, 이승훈 기자]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Total 0 ]
등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