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사적지 자료실

교구 성지명     지역명     내용 검색

수원교구 > 수원(북수동 성당)

성인명, 축일, 성인구분, 신분, 활동지역, 활동연도, 같은이름 목록
간략설명 병인박해 때 수원화성에서 피운 순교의 꽃
지번주소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북수동 316 
도로주소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 842
전화번호 (031)246-8844
팩스번호 (031)246-0926
홈페이지 http://suwons.net
전자메일 suwon-hl@casuwon.or.kr
관련기관 북수동 성당    
문화정보 사적 제3호(수원화성)
성지와 사적지 게시판
제목 신앙의 숨결: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을 품은 수원 성지
이전글 안동교구, 마원성지 · 한실교우촌 일대 순례길 조성한다
다음글 신앙의 땅: 전주교구 초남이 성지 - 호남의 사도 복자 유항검의 생가터
작성자주호식 쪽지 캡슐 작성일2018-06-09 조회수81 추천수0

[신앙의 숨결]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을 품은 수원 성지

 

 

수원 성지는 ‘2000년 대희년’에 뒤늦게 순교성지로 선포되었다. 옛 토포청(한양의 포도청과 같은 관청)이 있었던 성지 본당인 북수동 성당(구 수원 성당)을 중심으로, 다산 정약용(요한 세례자) 선생이 설계한 성곽 둘레 5,743미터의 수원화성 전체가 순교지이다.

 

수원화성 안에 있던 수원유수부가 한강 이남과 경기도 전역, 충청도 일부지역까지 관할하였다. 정조 사후, 천주교 대박해가 일어나자 많은 천주교인들이 수원화성으로 압송됐으며, 무명 순교자를 포함해서 이제까지 알려진 순교자는 2천여 명 이상이다.

 

현재까지 수원화성 내에 발견된 순교지와 증거지는 토포청, 이아, 종로사거리, 형옥, 동남각루, 동장대, 용주사 포교당, 동북포루, 장안문밖 장터, 팔달문밖 장터, 화서문, 남암문, 동암문, 북암문, 매향다리 서남쪽, 화성행궁, 행궁 앞의 간이형옥, 사형터, 방화수류길 등 모두 19군데로 알려져 있다.

 

하느님의 종으로 선포된 수원 순교자는 조선후기 원방지거, 윤자호(바오로), 박의서(사바스), 박원서(마르코), 박익서, 지다테오, 김사범, 심원경(스테파노), 김양범(빈첸시오), 서여심, 권중심, 황요한, 윤평심, 홍창룡, 박선진(마르코), 박태진(마티아), 고야고보이며, 근현대 6.25순교자는 심응영(뽈리) 신부, 유영근(요한) 신부, 요한 콜랭 신부 등 총 20위이다.

 

성지내 기념물로는 수원화성과 근교에서 발견된 돌형구 3개, 고문 형구들(모형), 중세기 사암 14처, 뽈리 신부 기념비, 조각상, 유물, 뽈리 신부가 일제강점기에 건립한 소화학당(2017년 10.23 등록문화재 697호로 등재), 수원 순교자 현양비, 천주교인 시신을 실어 나른 우차, 거중기(모형) 등이 있다.

 

성지 마당에는 수백종의 야생화와 야생초가 자라는 화단에 오병이어의 기적을 상징하는 묵주기도의 길이 조성되어 있다.

 

수원화성에는 옛부터 ‘무당짓을 하는 한이 있더라도 천주학쟁이는 되지 말아라.’라는 말이 내려올 정도로 박해가 극심하여, 오늘날에도 전국에서 수원화성 안에 무당이 가장 많고 전교가 잘 되지 않는다. 하지만 토포청에 끌려와 고문을 당하고 죽임을 당한 수원 순교자들은 자신들이 ‘믿음 시험장’에서 ‘믿음 시험’을 보고 있다고 여겼고, 박해자들은 원수가 아니라 믿음 시험장의 시험감독관으로서 자신들을 도와주는 생명의 은인이라고 생각하였다. 그래서 자신들을 매질하는 포졸들에게 “나으리, 저희 때문에 얼마나 팔이 아프십니까?” 라고 오히려 위로하고 감사하며 기쁘게 치명하였다.

 

최근 <수원 성지 수원화성 도보순례의 길> 안내 책자가 발간됐다. 수원 성지에 오시면 혼자, 가족별, 단체별로 로사리오를 바치며, 수원화성 순교터(총 3코스)를 따라 초행길에도 쉽게 성지 순례를 할 수 있다.

 

수원 성지

· www.suwons.net

· 전화 : 031) 246-8844, 8845

· 주소 :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 842

 

성지 미사시간

· 순례미사 : 월~토 오전 11:00 주일 오후 17:00

· 공동십자가의 길, 성체강복 : 매주 금요일

 

[2018년 6월 10일 연중 제10주일 수원주보 4면]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Total 0 ]
등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