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가대 영상 모음

제목 주여 받아주소서 Take My Humble Mind - 백선희 SunHee, Baek
이전글 내가 여기 있사오니 Here I am, Lord - Daniel L.Schutte |1|  
다음글 주여 임하소서 (성가 151) Nearer My God to thee - Lowell Ma ...  
작성자정철호 쪽지 캡슐 작성일2019-08-21 조회수327 추천수0 반대(0) 신고

✝주여 받아주소서 Take My Humble Mind - 백선희 SunHee, Baek

 

▫서울가톨릭싱어즈 Seoul Catholic Singers

▫지휘 황연주 로살리아 Conductor Rosalia, YounJu Hwang

▫피아노 장민지 세실리아 Pianist Cecilia, Min-Ji Jang

▫2019.3.18 @서초동 성당 Seo-Cho Church

 

▶Cafe : http://cafe.daum.net/seoulcatholicsingers [음원/자료/악보]

▶Blog : https://blog.naver.com/seoulcatholicsingers

▶Facebook : https://www.facebook.com/seoulcatholicsingers

▶Youtube : https://goo.gl/2v2HA7 [Subscribe channel]  ☞채널 구독은 저희에게 힘이 됩니다.

▶Donation 후원 : http://naver.me/GOjXvw0I

📧공연문의 : seoulcatholicsingers@gmail.com

 

#서울가톨릭싱어즈 #서가싱 #SeoulCatholicSingers

#주여받아주소서 #백선희

 

Copyrightⓒ2019 Seoul Catholic Singers. All right reserved.

─────────────────────────

 

🌐The following lyrics translation is intended to help listeners understand and may differ from the intention of the composer/songwriter.

 

🙏 주여 받아주소서 (백선희 엘리사벳)

 

사랑이신 주님 당신, 난 그사랑 외면했죠

뜻대로 이뤄지지 않으면 당신을 원망했죠

고통의 터널속에서 아픔과 만나게 되면

주님이 계시긴 한거냐며 당신을 의심했죠

 

시련이 오면 당신을 찾는 어리석기만한 저이지만

이기적인 모습 마저 사랑으로 감싸며 위로하신 주 당신 

오 주여 용서하소서, 그 사랑 이제야 느낌니다

보잘것 없는 작은 마음이오나 주여 제 마음 받아주소서

 

보지않고 믿는 사람은 행복하다하신 그 말씀 

믿음의 큰 힘과 그 가치를 이제 알아갑니다

 

시련이 오면 당신을 찾는 어리석기만한 저이지만

이기적인 모습마저 사랑으로 감싸며 위로하신 주 당신 

오 주여 용서하소서, 그 사랑 이제야 느낍니다

보잘것 없는 작은 마음이오나 주여 제 마음 받아주소서

 

 

🙏 take my humble mind / SunHee, Baek

 

The Lord of Love, I ignored that your love.

When was not done according to my will, I blamed you.

When I met a misery through a painful tunnel, 

I doubted your existence.

 

You love and comfort me, 

the foolish and selfish one who only finds you in tough times.

Oh, Lord. Forgive me, Now I feel your Love.

Please take my humble mind.

 

The person who believes without seeing is happy, 

Now I know the great power of faith and its value

 

You love and comfort me, 

the foolish and selfish one who only finds you in tough times.

Oh, Lord. Forgive me, Now I feel your Love.

Please take my humble mind.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