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목록

구분 성인명     축일 신분 지역명 검색
라우렌시오(8.10)

라우렌시오(8.10)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진/그림] [자료실] 인쇄

성인명, 축일, 성인구분, 신분, 활동지역, 활동연도, 같은이름 목록
성인명 라우렌시오 (Lawrence)
축일 8월 10일
성인구분 성인
신분 부제, 순교자
활동지역
활동연도 +258년
같은이름 라우렌시우스, 라우렌티오, 라우렌티우스, 로렌스, 로렌조
성인 기본정보

   로마(Roma)의 일곱 부제(차부제 포함) 중 한 명인 성 라우렌티우스(Laurentius, 또는 라우렌시오)는 에스파냐의 우에스카(Huesca) 출신으로 발레리아누스 황제의 그리스도교 박해 때 로마에서 순교했다. 그는 교황 성 식스투스 2세(Sixtus II, 8월 7일)를 돕는 로마의 일곱 부제 중 수석으로, 주된 임무는 교회 재산 관리와 빈민 구호 및 일반적인 교회 관리였다. 교황 성 식스투스 2세가 체포되어 순교의 길을 걷자 그는 슬픔을 억누르지 못해 울며 그 뒤를 따라갔다. 교황은 그를 위로하며 더욱 힘든 투쟁이 남아 있으니 그 전쟁에서 빛나는 승리를 얻어야 한다며 그 또한 나흘 뒤에 체포되어 자신을 뒤따를 것이라는 예언을 해주었다. 그러자 성 라우렌티우스는 기쁨을 감추지 못한 채 돌아와 교회의 재산을 팔아 가난한 사람들에게 나누어주기 시작했다.

   로마의 집정관이 그의 이런 행위를 알고 교회의 모든 보물을 황제에게 바치라고 엄명을 내렸다. 이 말을 들은 성 라우렌티우스는 교회의 재산을 모두 모아 정리하려면 3일의 여유가 필요하다며 시간을 청한 후 나머지 재산마저 모두 가난한 이들에게 나누어주었다. 그리고 재산을 요구하는 집정관에게 병자와 고아와 과부 그리고 가난한 이들을 모두 데리고 나타나 “이 사람들이 교회의 재산입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분노한 집정관은 그를 체포해 온갖 고문으로 괴롭히다가 뜨거운 석쇠 위에 눕히고는 구워 죽였다. 전해오는 이야기에 따르면, 석쇠 위에서 살이 익어가자 성 라우렌티우스는 “이쪽은 다 익었으니 뒤집어라.”라고 말한 후 한참 뒤에 “이제 다 익었으니 뜯어먹어라.”라고 당당히 말했다. 그리고 순교 때나 그 후에도 그의 몸에서는 향기가 났다고 한다.

   그의 축일은 4세기 초부터 교회 전례에 도입되었고, 그의 무덤 위에 세워진 성당은 순례자들이 즐겨 찾는 로마의 주요한 일곱 성당 중 하나가 되었다. 그에 대한 공경은 빠르게 여러 나라로 퍼져나갔다. 시인 프루덴티우스(Prudentius)는 그의 죽음과 표양이 로마의 회개를 가져왔고, 로마에서 이교의 종말을 고하는 직접적인 동기가 되었다며 그를 칭송했다. 교회미술에서 그를 상징하는 문장은 석쇠이다.

참고자료

  • 고종희 저, 명화로 읽는 성인전(알고 싶고 닮고 싶은 가톨릭성인 63인) - '라우렌시오', 서울(한길사), 2014년, 237-243쪽.
  • 김정진 편역, 가톨릭 성인전(상) - '성 라우렌시오 부제 순교자', 서울(가톨릭출판사), 2004년, 134-135쪽.
  • 한국가톨릭대사전편찬위원회 편, 한국가톨릭대사전 제3권 - '라우렌시오', 서울(한국교회사연구소), 1996년, 2032-2033쪽.
  • L. 폴리 저, 이성배 역, 매일의 성인, '성라우렌시오 부제 순교자', 서울(성바오로), 2002년, 199-201쪽.

사진/그림

자료실

성인 게시판
번호 성인명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추천수
8 [라우렌시오(8. ...] 명화와 만나는 성인 이야기: 불에 타 순교한 성 라우렌시오 주호식 2019/11/05 62 0
7 [라우렌시오(8. ...] 성인 이름에 담긴 뜻: 라우렌시오(Laurentius)|3| 주호식 2018/02/06 856 0
6 [라우렌시오(8. ...] 명화와 성인: 가난한 사람의 수호성인 성 라우렌시오 주호식 2017/08/08 719 2
5 [라우렌시오(8. ...] 명화 속 불멸의 성인들: 성 라우렌시오 주호식 2013/10/24 955 2
검색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