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전날 오늘 다음날

신심 - 복되신 동정 마리아 신심 미사

2019년 4월 18일 목요일

[(자) 성주간 목요일 - 성유 축성 미사 (백)]

오늘 주교는 자기 교구의 사제들과 함께 공동으로 집전하며 성유를 축성 축복하는 이 미사 동안 사제들의 서약 갱신과 함께 사제들의 일치 결합을 표현한다. 그리고 교구 내의 사목자들은 성유를 받아가 일 년 동안 성사(세례, 견진, 병자, 성품)를 집전할 때 사용한다. 이로써 성사 집전에서 교구 전체의 연대성이 드러난다.

입당송

묵시 1,6 참조
예수 그리스도는 우리가 한 나라를 이루어 당신의 아버지 하느님을 섬기는 사제가 되게 하셨으니, 영광과 권능을 영원무궁토록 받으소서. 아멘.<대영광송>

본기도

하느님,
성령의 도유로 성자를 주님이신 그리스도로 세우셨으니
저희도 함께 축성하시어 현세에서 구원의 증인이 되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

말씀의 초대

이사야 예언자는, 주님께서 그를 보내시어, 가난한 이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게 하셨다고 한다(제1독서). 예수님께서는 고향 나자렛의 회당에서 이사야 예언자의 두루마리를 펴시고, 주님의 은혜로운 해를 선포하신다(복음).

제1독서

<주님께서 나에게 기름을 부어 주시고 나를 보내시어 가난한 이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며 기쁨의 기름을 주게 하셨다.>

▥ 이사야서의 말씀입니다. 61,1-3ㄹ.6ㄱㄴ.8ㄷ-9
1 주님께서 나에게 기름을 부어 주시니 주 하느님의 영이 내 위에 내리셨다.
주님께서 나를 보내시어 가난한 이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고
마음이 부서진 이들을 싸매어 주며 잡혀간 이들에게 해방을,
갇힌 이들에게 석방을 선포하게 하셨다.
2 주님의 은혜의 해, 우리 하느님의 응보의 날을 선포하고
슬퍼하는 이들을 모두 위로하게 하셨다.
3 시온에서 슬퍼하는 이들에게 재 대신 화관을
슬픔 대신 기쁨의 기름을, 맥 풀린 넋 대신 축제의 옷을 주게 하셨다.
6 너희는 ‘주님의 사제들’이라 불리고 ‘우리 하느님의 시종들’이라 일컬어지리라.
8 나는 그들에게 성실히 보상해 주고 그들과 영원한 계약을 맺어 주리라.
9 그들의 후손은 민족들 사이에, 그들의 자손은 겨레들 가운데에 널리 알려져
그들을 보는 자들은 모두 그들이 주님께 복 받은 종족임을 알게 되리라.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화답송

시편 89(88),21-22.25와 27(◎ 2ㄱ 참조)
◎ 주님, 당신 자애를 영원히 노래하오리다.
○ 나는 나의 종 다윗을 찾아내어, 거룩한 기름을 그에게 부었노라. 내 손이 그를 붙잡아 주고, 내 팔도 그를 굳세게 하리라. ◎
○ 내 진실 내 자애가 그와 함께 있으니, 내 이름으로 그의 뿔이 높이 들리리라. 그는 나를 부르리라. “당신은 저의 아버지, 저의 하느님, 제 구원의 바위.”◎

제2독서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우리가 한 나라를 이루어 아버지 하느님을 섬기는 사제가 되게 하셨다.>

▥ 요한 묵시록의 말씀입니다. 1,5-8
5 성실한 증인이시고 죽은 이들의 맏이이시며
세상 임금들의 지배자이신 예수 그리스도에게서
은총과 평화가 여러분에게 내리기를 빕니다.
우리를 사랑하시어 당신 피로 우리를 죄에서 풀어 주셨고,
6 우리가 한 나라를 이루어
당신의 아버지 하느님을 섬기는 사제가 되게 하신 그분께
영광과 권능이 영원무궁하기를 빕니다. 아멘.
7 보십시오, 그분께서 구름을 타고 오십니다.
모든 눈이 그분을 볼 것입니다.
그분을 찌른 자들도 볼 것이고
땅의 모든 민족들이 그분 때문에 가슴을 칠 것입니다.
꼭 그렇게 될 것입니다. 아멘.
8 지금도 계시고 전에도 계셨으며
또 앞으로 오실 전능하신 주 하느님께서 말씀하십니다.
“나는 알파요 오메가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복음 환호송

이사 61,1 참조(루카 4,18 인용)
(◎ 그리스도님, 찬미와 영광 받으소서.)
○ 주님의 영이 내 위에 내리셨다. 나를 보내시어 가난한 이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게 하셨다.
(◎ 그리스도님, 찬미와 영광 받으소서.)

복음

<주님께서 나에게 기름을 부어 주시니 주님의 영이 내 위에 내리셨다.>

✠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4,16-21
그때에 16 예수님께서는 당신이 자라신 나자렛으로 가시어,
안식일에 늘 하시던 대로 회당에 들어가셨다.
그리고 성경을 봉독하려고 일어서시자,
17 이사야 예언자의 두루마리가 그분께 건네졌다.
그분께서는 두루마리를 펴시고 이러한 말씀이 기록된 부분을 찾으셨다.
18 “주님께서 나에게 기름을 부어 주시니 주님의 영이 내 위에 내리셨다.
주님께서 나를 보내시어 가난한 이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고
잡혀간 이들에게 해방을 선포하며 눈먼 이들을 다시 보게 하고
억압받는 이들을 해방시켜 내보내며
19 주님의 은혜로운 해를 선포하게 하셨다.”
20 예수님께서 두루마리를 말아 시중드는 이에게 돌려주시고 자리에 앉으시니,
회당에 있던 모든 사람의 눈이 예수님을 주시하였다.
21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기 시작하셨다.
“오늘 이 성경 말씀이 너희가 듣는 가운데에서 이루어졌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강론 후 잠시 묵상한다>

재의 축복과 재를 머리에 얹는 예식

구세주께

◎ 구세주께 정성들여 찬미찬송 노래하세.

○ 옹골차게 익은열매 짜서얻은 기름이라.

우리모두 엎드려서 구세주께 봉헌하세. ◎

○ 하늘나라 임금님은 올리브기름 축성하여

악령들을 물리치는 창검되게 하옵소서. ◎

○ 성유발라 우리모두 다시나고 새로워져

상처받은 인간품위 영예롭게 되나이다. ◎

○ 세례수로 마음씻어 죄악일랑 물리치고

이마위에 성유발라 천상은사 받으리라. ◎

○ 동정녀께 나신예수 하느님의 아드님은

성유로써 비추시어 영원죽음 없애소서. ◎

○ 영원무궁 길이길이 이날축제 기념하세.

오랜세월 지나가도 항상다시 기억하세. ◎


<행렬이 제대에 이르면 주교는 빵과 포도주와 물을 받아 놓고, 성유들을 받아 부제 봉사자에게 주어 마련된 상에 놓게 한다.>

예물기도

주님,
이 제사의 힘으로 저희가 옛 악습을 끊어 버리고
새로운 삶으로 나아가 구원을 얻게 하소서.
우리 주 …….

감사송

<그리스도의 사제직과 사제들의 직무>

거룩하신 아버지, 전능하시고 영원하신 주 하느님,
언제나 어디서나 아버지께 감사함이
참으로 마땅하고 옳은 일이며 저희 도리요 구원의 길이옵니다.
아버지께서는 외아드님에게 성령의 기름을 부으시어
새롭고 영원한 계약의 대사제로 세우시고
오묘한 섭리로 성직을 마련하시어
교회 안에 단일한 사제직이 보존되게 하셨나이다.
그리스도께서는 당신 소유가 된 백성을 임금의 사제직으로 돌보시고
형제의 사랑으로 사람들을 뽑으시어
안수로 당신의 거룩한 직무에 참여하게 하셨나이다.
그들은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인류 구원의 제사를 새롭게 하며
주님의 자녀들과 파스카 잔치를 거행하고
거룩한 백성을 사랑으로 이끌며
말씀으로 기르고 성사로 거룩하게 하나이다.
또한 그들은 형제들의 구원과 주님을 위하여
자기 목숨을 내어 놓으며
그리스도의 모습을 애써 닮고
끊임없이 아버지에 대한 믿음과 사랑을 보여 주나이다.
그러므로 주님, 모든 천사와 성인과 함께
저희도 주님을 찬양하며 환호하나이다.

영성체송

시편 89(88),2
주님의 자애를 영원히 노래하오리다. 제 입은 당신의 진실을 대대로 전하오리다.

영성체 후 묵상

<그리스도와 일치를 이루는 가운데 잠시 마음속으로 기도합시다.>

영성체 후 기도

전능하신 하느님,
하느님의 성사로 새로운 힘을 얻고 간절히 비오니
저희가 그리스도의 향기를 지니게 하소서.
성자께서는 영원히 …….

오늘의 묵상

루카는 예수님 공생활의 첫 이야기에서 유다인들과 이방인들을 위한 당신의 사명과 메시아 계획을 드러냅니다. 예수님께서는 이사야 예언서에서 인용한 말씀을 당신 자신에게 적용하십니다. 루카는 회개를 외치는 것보다 가난한 이들, 잡혀간 이들, 눈먼 이들, 억압받는 이들에 대한 해방의 기쁜 소식을 전하는 예수님의 예언자직을 더 강조합니다. 이 네 부류의 사람들은 인간의 비참과 곤궁함을 나타냅니다.
안식일에 예수님께서 정기적으로 참석하신 회당 전례는 우리의 말씀 전례에 속하는 예절을 거행합니다. 먼저 모세 오경에서 뽑은, 모세 법에 관련된 독서를 봉독하고 라삐는 이를 설명합니다. 그다음에는 예언서에서 뽑은 독서를 봉독하고, 주례의 허락을 받은 30세 이상의 성인이면 누구나 이를 설명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나자렛 회당에서 예수님께서 이사야서를 읽고 설명하신 것입니다.
성령에 이끌리신 예수님께서 은총의 소식을 전하십니다. 그분께서는 기름부음을 받으시고 가난한 이들에게 주님의 말씀을 전하시며, 해방의 기쁜 소식과 함께, 잃어버린 땅을 되찾고 빚을 없애 주며 종들에게 자유를 주었던 희년을 선포하도록 파견되신 분일 뿐만 아니라 복음 자체이십니다. 나자렛 출신 예수님께서는 하느님의 영원한 ‘오늘’이십니다.
예수님의 직무를 대신하는 사제들은 이 은총의 소식을 끊임없이 전하고 선포해야 합니다. 오늘 모든 교구 사제는 주교와 함께 공동 집전하며 메시아의 축성에 참여하는 사제 직무의 탄생일을 기념합니다. 사제들은 서품식 때에 “대사제이신 그리스도의 충실한 직무자”가 되기로 한 서약을 갱신합니다. 사제들이 직무를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온 공동체는 기도와 협력을 아끼지 말아야 합니다.(안봉환 스테파노 신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