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전날 오늘 다음날

신심 - 복되신 동정 마리아 신심 미사

2019년 12월 20일 금요일

[(자) 12월 20일]

굿뉴스 추천 성가

굿뉴스 추천 성가
입당 성가 90번 구세주 보내주소서 영성체 성가 169번 사랑의 성사
예물준비 성가 211번 주여 나의 몸과 맘 156번 한 말씀만 하소서
332번 봉헌 499번 만찬의 신비
파견 성가 88번 임하소서 구세주여

입당송

이사 11,1; 40,5; 루카 3,6 참조
이사이의 그루터기에서 햇순이 돋아나고, 주님의 영광이 온 땅에 가득 차리니, 모든 사람이 하느님의 구원을 보리라.

본기도

존엄하시고 영원하신 하느님,
티 없이 깨끗하신 동정녀께서
천사의 아룀으로 하느님의 말씀을 받아들이시어
성령의 빛으로 주님의 성전이 되셨으니
저희도 동정 마리아를 본받아 주님의 뜻을 충실히 따르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

말씀의 초대

예루살렘이 적군에 포위되었을 때 이사야 예언자는 한 아기의 탄생을 예고하며 하느님을 신뢰하라고 촉구한다(제1독서). 가브리엘 천사는 나자렛에 있는 처녀, 마리아에게 나타나 한 아기의 탄생을 예고한다. 마리아는 주님의 뜻에 순종한다(복음).

제1독서

<보십시오, 젊은 여인이 잉태할 것입니다.>

▥ 이사야서의 말씀입니다. 7,10-14
그 무렵 10 주님께서 아하즈에게 이르셨다.
11 “너는 주 너의 하느님께 너를 위하여 표징을 청하여라.
저 저승 깊은 곳에 있는 것이든,
저 위 높은 곳에 있는 것이든 아무것이나 청하여라.”
12 아하즈가 대답하였다.
“저는 청하지 않겠습니다. 그리고 주님을 시험하지 않으렵니다.”
13 그러자 이사야가 말하였다.
“다윗 왕실은 잘 들으십시오!
여러분은 사람들을 성가시게 하는 것으로는 부족하여
나의 하느님까지 성가시게 하려 합니까?
14 그러므로 주님께서 몸소 여러분에게 표징을 주실 것입니다.
보십시오, 젊은 여인이 잉태하여 아들을 낳고
그 이름을 임마누엘이라 할 것입니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화답송

시편 24(23),1-2.3-4ㄱㄴ.5-6(◎ 7ㄷ과 10ㄷ 참조)
◎ 주님이 들어가신다. 영광의 임금님이시다.
○ 주님의 것이라네, 온 땅과 그 안에 가득 찬 것들, 온 누리와 그 안에 사는 것들. 그분이 물 위에 세우시고, 강 위에 굳히셨네. ◎
○ 누가 주님의 산에 오를 수 있으랴? 누가 그 거룩한 곳에 설 수 있으랴? 손이 깨끗하고 마음이 결백한 이, 헛된 것에 정신을 팔지 않는 이라네. ◎
○ 그는 주님께 복을 받으리라. 구원의 하느님께 의로움을 얻으리라. 이들이 야곱이라네. 그분을 찾는 세대, 그분 얼굴을 찾는 세대라네. ◎

복음 환호송

◎ 알렐루야.
○ 다윗의 열쇠, 영원한 나라의 문을 여시는 분, 어서 오소서. 어두운 감옥 속에 갇혀 있는 이들을 이끌어 내소서.
◎ 알렐루야.

복음

<보라, 이제 네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을 것이다.>

✠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26-38
26 여섯째 달에 하느님께서는
가브리엘 천사를 갈릴래아 지방 나자렛이라는 고을로 보내시어,
27 다윗 집안의 요셉이라는 사람과 약혼한 처녀를 찾아가게 하셨다.
그 처녀의 이름은 마리아였다.
28 천사가 마리아의 집으로 들어가 말하였다.
“은총이 가득한 이여, 기뻐하여라. 주님께서 너와 함께 계시다.”
29 이 말에 마리아는 몹시 놀랐다.
그리고 이 인사말이 무슨 뜻인가 하고 곰곰이 생각하였다.
30 천사가 다시 마리아에게 말하였다.
“두려워하지 마라, 마리아야. 너는 하느님의 총애를 받았다.
31 보라, 이제 네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을 터이니 그 이름을 예수라 하여라.
32 그분께서는 큰 인물이 되시고 지극히 높으신 분의 아드님이라 불리실 것이다.
주 하느님께서 그분의 조상 다윗의 왕좌를 그분께 주시어,
33 그분께서 야곱 집안을 영원히 다스리시리니 그분의 나라는 끝이 없을 것이다.”
34 마리아가 천사에게, “저는 남자를 알지 못하는데,
어떻게 그런 일이 있을 수 있겠습니까?” 하고 말하자,
35 천사가 마리아에게 대답하였다.
“성령께서 너에게 내려오시고 지극히 높으신 분의 힘이 너를 덮을 것이다.
그러므로 태어날 아기는 거룩하신 분, 하느님의 아드님이라고 불릴 것이다.
36 네 친척 엘리사벳을 보아라. 그 늙은 나이에도 아들을 잉태하였다.
아이를 못낳는 여자라고 불리던 그가 임신한 지 여섯 달이 되었다.
37 하느님께는 불가능한 일이 없다.”
38 마리아가 말하였다. “보십시오, 저는 주님의 종입니다.
말씀하신 대로 저에게 이루어지기를 바랍니다.”
그러자 천사는 마리아에게서 떠나갔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강론 후 잠시 묵상한다>

예물기도

주님,
이 지극히 거룩한 제사를 굽어보시고
저희가 이 신비에 참여하여
믿고 기다려 온 영원한 생명을 얻게 하소서.
우리 주 …….

감사송

<대림 감사송 2 : 그리스도를 기다리는 두 가지 의미>

거룩하신 아버지, 전능하시고 영원하신 주 하느님,
우리 주 그리스도를 통하여 언제나 어디서나 아버지께 감사함이
참으로 마땅하고 옳은 일이며 저희 도리요 구원의 길이옵니다.
모든 예언자는 그리스도께서 오실 것을 미리 알려 주었고
동정 성모님께서는 극진한 사랑으로 그분을 품어 주셨으며
요한은 오실 분을 미리 알려 주고
이미 와 계신 그분을 가리켜 주었나이다.
그리스도께서는 저희가 깨어 기도하고 기쁘게 찬미의 노래를 부르면서
성탄 축제를 준비하고 기다리게 하셨나이다.
그러므로 천사와 대천사와 좌품 주품 천사와 하늘의 모든 군대와 함께
저희도 주님의 영광을 찬미하며 끝없이 노래하나이다.

영성체송

루카 1,31 참조
천사가 마리아에게 말하였다. 보라, 네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으리니, 그 이름을 예수라 하여라.

영성체 후 묵상

<그리스도와 일치를 이루는 가운데 잠시 마음속으로 기도합시다.>

영성체 후 기도

주님,
천상 선물로 저희에게 생기를 북돋아 주시니
이 신비에 참여한 저희를 보호하시어
참된 평화를 누리며 기뻐하게 하소서.
우리 주 …….

오늘의 묵상

오늘 독서에서는 강생의 핵심, 곧 하느님의 무상 계획을 강조합니다. 나아가 하느님의 무상 계획만이 아니라 하느님께서 반항자들에게 취하시는 계획도 다룹니다.주님께서 아하즈 임금에게 표징을 청하라고 하시지만, 그는 주님을 시험하지 않겠다고 변명하면서 청하지 않습니다. 임금의 악한 태도가 드러나는 그런 상황에서 하느님께서는 예언자를 통하여 표징을 약속하십니다. “여러분은 사람들을 성가시게 하는 것으로는 부족하여 나의 하느님까지 성가시게 하려 합니까? 그러므로 주님께서 몸소 여러분에게 표징을 주실 것입니다. 보십시오, 젊은 여인이 잉태하여 아들을 낳고 그 이름을 임마누엘이라 할 것입니다.” 하느님의 이러한 계획은 구원의 핵심 내용을 드러내기에 매우 중요합니다. 구원은 하느님의 자비로우신 사랑의 활동이며 모든 인간 행위보다 먼저 이루어집니다.이런 측면은 천사가 “은총이 가득한 이여.” 하고 마리아를 부르는 오늘 복음에도 있습니다. 이 표현에 따르면, 하느님께서는 마리아가 태어나기 전부터 이미 그녀를 은총으로 채워 주시면서 계획을 세우셨습니다. 주님께서는 당신의 아드님을 위하여 어머니를 준비하시는 놀라운 일을 이루십니다. 그 계획은 온전히 하느님의 일이고 마리아는 당신의 종으로 소개됩니다. “보십시오, 저는 주님의 종입니다. 말씀하신 대로 저에게 이루어지기를 바랍니다.” 여기서 마리아는 자만하지 않습니다. 표징을 청하지 않겠다는 아하즈처럼 대꾸하지 않고, 겸손하게 듣고 어떤 개인적인 변명도 하지 않으며 그저 하느님의 계획을 받아들입니다. 성탄으로 시작되는 기쁨과 희망을 받아들이려면 하느님께서 우리에게 무상의 선물로 오신다는 점을 마음에 새겨야 합니다. (안봉환 스테파노 신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