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미사

우리들의 묵상/체험

제목 내가 가진것을 생각 합니다.
이전글 하느님의 호홉  
다음글 엘리사의 매일말씀여행(마르코 6,19-23/연중 제11주간 금요일)  
작성자김중애 쪽지 캡슐 작성일2021-06-18 조회수2,712 추천수0 반대(0) 신고

 

내가 가진것을 생각 합니다.

두 눈이 있어 아름다움을 볼 수 있고...

두 귀가 있어 감미로운

음악을 들을 수 있고...

두 손이 있어 부드러움을

만질 수 있으며...

두 발이 있어 자유스럽게 가고픈 곳

어디든 갈 수 있고...

가슴이 있어 기쁨과 슬픔을,,

느낄 수 있다는 것을 생각합니다...

나에게 주어진 일이 있으며,

내가 해야 할 일이 있다는 것을...

날 필요로 하는 곳이 있고,

내가 갈 곳이 있다는 것을 생각합니다.

하루하루의 삶의 여정에서...

돌아오면 내 한 몸 쉴 수 있는

나만의 공간이 있다는 것을...

날 반겨주는 소중한 이들이

기다린다는 것을 생각합니다...

내가 누리는 것을 생각합니다...

아침에 보는 햇살에 기분 맑게하며...

사랑의 인사로 하루를 시작하며...

아이들의 해맑은 미소에서

마음이 밝아질 수 있으니...

길을 걷다가도 향기로운 꽃들에

내 눈 반짝이며...

한 줄의 글귀에 감명받으며...

우연히 듣는 음악에

지난 추억을 회상할 수 있으며...

위로의 한 마디에 우울한 기분

가벼이 할수 있으며...

보여주는 마음에

내 마음도 설레일 수 있다는 것을...

나에게 주어진 것들을

누리는 행복을 생각합니다...

그러나 나는 때때로 잊어버립니다...

내가 가진 것들을,

내가 누리는 행복에 대해...

평범하고 주위에 너무 가까이에 있어

그 위대한 가치를 잊어 버리고...

이 세상에 나 혼자라고 느끼며 움크린 채

마음의 문을 닫으려 하고...

소중한 이들을 잊어버리고,

뜨거운 가슴을 잊어버립니다...

더 큰 욕심을 바라며

지금 내 곁에 있는 것들을 잊어버립니다...

마음이 허전한 날엔 하늘을 봅니다...

아이의 활짝 웃는 모습에서

내가 꿈꾸고 있는 미래를 봅니다...

문뜩 깨달게 됩니다...

볼 수 있고들을 수 있고,

만질 수 있고느낄 수 있다는 것에...

건강한 모습으로 뜨거운 가슴으로...

이 아름다운 한 세상을 살아가고 있다는 것에

오늘도 감사하다는 것을...

이 모든 것을 주신 하느님께 감사합니다.아멘.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태그
COMMENTS※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26/500)
[ Total 27 ] 기도고침 기도지움
등록하기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파일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