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티칸공의회문헌 COUNCIL

바티칸공의회문헌

검색 (목차 또는 내용) 검색
오늘의 검색어 :   가난 ,   계시 ,   계시헌장 ,   교회밖의 ,   교회헌장 ,   기쁨과 희망 ,   사목헌장 ,   전례헌장 ,   가정 ,   공의회
교회 교리서

제2차 바티칸 공의회의 달력 개정에 관한 선언

1. 거룩한 공의회는 관계자들, 특히 사도좌친교에서 갈라져 나간 형제들이 동의한다면, 부활 축일그레고리오력의 어떤 주일에 고정되는 것을 반대하지 않는다.
2. 또한 거룩한 공의회는 국가 사회에 영구적 달력을 도입하려는 시도들을 반대하지 않는다고 선언한다.
영구적 달력을 제정하여 이를 국가 사회에 도입하려고 고안되는 여러 체계 가운데에서, 주일과 함께 일곱 날로 구성된 주간을 지키고 보호하며, 주간 외에는 어느 날도 두지 않으며, 그리하여 주간들의 연속성이 온전히 보존되는 체계만을 교회는 반대하지 않는다. 그러나 지극히 중대한 문제들이 생기면 거기에 대하여 사도좌가 판단을 내릴 것이다.
거룩한 공의회교부들은 이 헌장의 모든 것에 낱낱이 찬성하였다. 본인은 그리스도께서 본인에게 부여하신 사도 권한으로 존경하는 교부들과 더불어 이를 성령 안에서 승인하고 결정하고 제정하며, 공의회에서 제정한 대로 하느님영광을 위하여 공포하기를 명령한다.
로마베드로 좌에서
1963년 12월 4일
가톨릭 교회주교 바오로 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