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티칸공의회문헌

검색 (목차 또는 내용) 검색
오늘의 검색어 :   48 ,   계시헌장 ,   교회헌장 ,   가난 ,   계획 ,   공의회 ,   사목헌장 ,   가톨릭 ,   62 ,   계시
교회 교리서

10. 모든 교회를 위한 관심

[사제생활교령] 10. 사제들이 서품에서 받은 영적 은혜는 한정되고 제한된 어떠한 사명이 아니라 “땅 끝에 이르기까지”(사도 1,8) 광대하고 보편적인 구원 사명을 위하여 사제들을 준비시키는 것이다. 어떠한 사제 교역이든 그리스도께서 사도들에게 맡기신 사명의 보편성에 참여하기 때문이다. 이미 멜키체덱의 모습에서 신비적 예형으로 드러나 있는 것처럼, 참으로 사제들이 참여하는 그리스도사제직은 필연적으로 모든 민족과 모든 시대를 향하고 있으며, 결코 어떠한 혈연이나 국가나 시대에 한정된 것이 아니다.59) 그러므로 사제들은 모든 교회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것을 마음에 깊이 새겨야 한다. 따라서 성소가 풍부한 교구의 사제들은 소속 직권자의 허락이나 권유로, 사제 부족을 겪고 있는 지역이나 선교지나 활동 분야에서 교역을 수행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또 기꺼이 나서야 한다.
또한 입적과 제적에 관한 규범들은, 이 오랜 제도를 확고히 유지하면서도, 현대의 사목적 요구에 더 잘 부응할 수 있도록 재검토하여야 한다. 사도직의 상황이 요구하는 곳에서는, 사제들의 적절한 배치뿐 아니라, 지역, 국가, 대륙에서 다양한 사회 집단을 위한 특수 사목 활동도 더욱 쉽게 이루어지도록 하여야 한다. 이를 위하여 국제 신학교, 특수 교구, 성직 자치단, 그 밖에 이와 비슷한 기구들을 유익하게 설치할 수 있다. 각 기구의 형태는 따로 규정되겠지만, 언제나 지역 직권자의 권리는 보장되며, 사제들은 온 교회공동선을 위하여 그러한 기구에 배속되거나 입적될 수 있다.
그러나 새로운 지역에는, 특히 그 언어와 풍습을 아직 잘 모르는 지역에는, 되도록 사제들을 한 사람씩 보내지 말고, 그리스도의 제자들처럼60) 서로 도움이 되도록 적어도 둘이나 세 사람씩 보내야 한다. 또한 그들의 영성 생활과 심신의 건강을 배려하여야 하며, 될 수 있으면 각자의 개인 사정에 알맞도록 활동 장소와 조건을 마련하여야 한다. 한편, 어떠한 나라에 처음으로 가는 사제들은 그 나라의 언어뿐 아니라 겸허하게 봉사하고자 하는 그 민족의 심리적 사회적 특성을 잘 이해하도록 노력하는 것이 매우 바람직하다. 사제들은 그 민족과 완전히 동화되어, 바오로 사도의 모범을 따라야 한다. 사도는 자기 자신을 두고 이렇게 말할 수 있었다. “나는 아무에게도 매이지 않은 자유인이지만, 되도록 많은 사람을 얻으려고 스스로 모든 사람의 종이 되었습니다. 유다인들을 얻으려고 유다인들에게는 유다인처럼 되었습니다.……”(1코린 9,1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