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티칸공의회문헌

검색 (목차 또는 내용) 검색
오늘의 검색어 :   교회헌장 ,   복음화 ,   사목헌장 ,   전례헌장 ,   62 ,   48 ,   32 ,   가난 ,   계시헌장 ,   계시
교회 교리서

15. 겸손과 순종

[사제생활교령] 15. 사제 교역에 절실히 요구되는 덕행들 가운데에서, 언제나 자신의 뜻이 아니라 오로지 그들을 보내신 분의 뜻을 따르겠다는 저 마음의 자세가 중요하다.27) 사실, 성령께서 사제들을 선택하시어 맡기신 하느님의 일은28) 인간의 모든 능력과 지혜를 초월한다. “하느님께서는 지혜로운 자들을 부끄럽게 하시려고 이 세상의 어리석은 것을 선택하셨기”(1코린 1,27) 때문이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의 진정한 봉사자는 자신의 연약함을 깨닫고 겸손되이 일하며 무엇이 하느님 마음에 드는 것인지 가려내고29) 마치 성령에 붙들린 것처럼,30) 모든 일에서 모든 사람이 구원되기를 바라시는 하느님의 뜻대로 움직인다. 자기에게 주어진 임무와 생활의 온갖 일에서 사제하느님께서 맡겨 주신 모든 사람에게 겸손되이 봉사함으로써 일상생활 환경에서 하느님의 뜻을 찾고 또 실행할 수 있다.
그리고 사제 교역은 바로 교회의 직무이므로 오로지 몸 전체의 교계친교 안에서만 이행될 수 있다. 따라서 목자다운 사랑사제들을 죄어쳐 이 친교 안에서 행동하고 순종으로써 자신의 뜻을 하느님형제들의 봉사에 바치며, 또한 교황이나 자기 주교나 다른 장상들이 명령하거나 권고하는 것을 신앙의 정신으로 받아들이고 실행하며, 또한 자기에게 맡겨진 임무가 비록 비천하고 빈약한 것이라 하더라도, 기꺼이 노력하고 진력하게 한다.31) 이렇게 하여 사제들은 교역에서 자기 형제들과, 특히 주님께서 당신 교회의 보이는 지도자로 세우신 사람들과 불가결한 일치를 유지하고 강화하며, 또한 “모든 마디가 영양분을 받아”32) 자라나는 그리스도의 몸을 건설하기 위하여 일한다. 하느님 자녀들의 자유를 더욱 성숙하게 이끄는 이러한 순종은 그 본질상, 사제들이 자신의 임무 수행에서 사랑으로 움직여 교회의 더 큰 선익을 위한 새로운 길을 신중히 찾을 때에, 자신의 계획을 자신 있게 제시하고 자기에게 맡겨진 양 떼의 요구를 제대로 설명하며, 언제나 하느님교회 안에서 중요한 통치 임무를 수행하는 이들의 판단에 따르겠다는 자세를 갖추도록 요구한다.
이러한 겸손과 자발적이고 책임을 지는 순종으로 사제들은 자기 자신을 그리스도와 동화시키며, 예수 그리스도의 순종을 자기 것으로 삼는다. “종의 모습을 취하시고 …… 죽음에 이르기까지 순종하신”(필리 2,7-8) 그리스도께서는 이러한 순종으로 아담의 불순종을 극복하고 보상하셨다. 사도는 이렇게 증언한다. “한 사람의 불순종으로 많은 이가 죄인이 되었듯이, 한 사람의 순종으로 많은 이가 의로운 사람이 될 것이다”(로마 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