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티칸공의회문헌 COUNCIL

바티칸공의회문헌

검색 (목차 또는 내용) 검색
오늘의 검색어 :   32 ,   48 ,   계시헌장 ,   교리서 ,   교회헌장 ,   기쁨과 희망 ,   복음화 ,   사목헌장 ,   전례헌장 ,   71
교회 교리서

19. 신생 교회의 발전

[선교교령] 19. 신자들의 모임이 사회생활에 이미 뿌리를 박고 또 그 지역 문화에 어느 정도 적응하여 일단 안정성과 견고성을 누리게 될 때에, 이를테면 불충분하더라도, 그 지역의 사제들과 수도자들과 평신도들의 고유 인력을 지니고, 자기 주교인도를 받아 하느님 백성의 생활을 영위하고 발전시키는 데에 필요한 교역과 제도를 갖추게 될 때에, 교회를 심는 일은 바로 그 인간 사회에서 어떤 목표에 이르는 것이다.
이 신생 교회들에서 하느님 백성의 생활은 이 공의회의 규범에 따라 쇄신되어야 할 그리스도인 생활의 모든 분야에 걸쳐 성숙되어야 한다. 신자들의 모임은 날로 더욱 각성하여 신앙전례사랑의 살아 있는 공동체가 되어야 한다. 평신도들은 국민 생활과 사도직 활동을 통하여 국가 안에서 사랑정의의 질서를 확립하도록 노력하여야 한다. 또 사회 커뮤니케이션 수단을 적절하고 현명하게 사용하여야 한다. 가정은 진정한 그리스도인 생활을 통하여 평신도 사도직의 온상이 되고 사제 수도 성소의 못자리가 되어야 한다. 그리고 또 신앙은 적절한 교리 교육을 통하여 가르쳐지고 민족의 품성에 어울리는 전례 안에서 거행되며, 알맞은 교회법 규정을 통하여 그 지역의 건실한 제도와 풍습 속으로 들어가야 한다.
주교들은 각기 자기 사제단과 하나가 되고 그리스도교회의 정신으로 더욱더 젖어들어 보편 교회와 함께 생각하며 살아가야 한다. 신생 교회들은 온 교회와 긴밀한 친교를 유지하여야 하고, 교회 전통의 요소들을 고유 문화와 결합시켜 서로 힘을 주고받아 신비체의 생명을 증대시켜야 한다.1) 여기서는 보편 교회와 이루는 이러한 친교 의식을 증진하는 데 이바지할 수 있는 신학적 심리적 인간적 요소들을 존중하여야 한다.
교회들은 흔히 세계의 더 가난한 지역들에서, 대부분 심각한 사제 부족과 물질적 지원의 결핍으로 아직도 고통 받고 있다. 그러므로 온 교회의 지속적인 선교 활동이 지역 교회의 발전과 특히 그리스도인 생활의 성숙에 기여하는 그러한 원조를 마련해 주는 일이 절실히 필요하다. 그러한 선교 활동은 또한 오래전에 세워졌으나 어떤 퇴보나 무기력 상태에서 살아가는 교회들에도 도움을 주어야 한다.
그러나 이러한 교회들은 교구 성직자 성소수도회 성소를 때맞추어 증진하고 더 분명하게 식별하여 더 효과적으로 개발하는 공동 사목 노력과 적절한 활동에 착수하여2) 차츰 자립하고 또 다른 이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야 한다.